마이크로소프트 4월 정기 보안 업데이트 중에 악성 코드를 차단하는 윈도우 디펜더의 보안 업데이트가 발표되었습니다. 윈도우 비스타 사용자 중 일부에서는 이 업데이트를 설치한 이후에 USB 방식으로 동작하는 키보드, 마우스를 사용할 수 없게 되었다는 문제점을 보고하고 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보안 업데이트로 인해 USB 장치를 사용할 수 없게 되는 문제점을 인지하고 조사 중에 있지만 아직 공개할 사항은 없다고" 합니다.

문제는 이 보안 업데이트가 비스타 서비스팩 1(SP1)에 포함되어 있다는 점으로 이 문제점을 해결하지 않은 서비스팩을 많은 사람들이 다운로드하여 업데이트할 경우에는 엄청난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참고로 윈도우 비스타 서비스팩1은 31개 언어로 구성되어 있어 문제점으로 인한 파장은 지구 전역에서 발생할 수 있습니다. 윈도우 비스타 서비스팩1을 자동으로 업데이트할 수 있도록 공개하는 시한은 현재 5월 중순으로 알려져 있지만, 이 문제로 인해 미뤄질 가능성도 있어 보입니다.

결론적으로 SP1은 아직 깔지 말고 기다리는 느긋함이 필요한 시기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reTweet
Posted by 문스랩닷컴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damasworld.tistory.com BlogIcon 다마 2008.04.18 16: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가요? SP1을 설치했는데 일단 제가 사용하는 메모리, 외장하드 같은 것은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고,, USB 방식의 마우스도 제대로 작동하고 있습니다만,,, 일부 시스템에선 그런 문제가 일어나기도 하는 모양이군요..^^;;

    2. 라이브 2008.04.18 16: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본인이 사용하는 컴퓨터에 SP1 설치 후에도 USB메모리, USB방식의 마우스 제대로 작동하고 있습니다.

      일부 시스템에서 작동 안 되나 보군요.

    3. Flanker 2008.04.30 14: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것참..웃기는 실수를 하는군요...ㅎㅎ



    Web Analytics Blogs Directory